03/03/2021 09:16 GMT+7 Email Print Like 0

한국 문체부, 베트남에 어린이 위한 공공도서관 조성

한국 문화체육관광부는 해외 공공도서관 조성 사업으로 추진하는 '꿈더하기도서관'이 최근 베트남 하노이에서 처음으로 문을 열었다고 지난 달 24일 밝혔다.
문체부는 2007년부터 2019년까지 개발도상국의 초·중·고등학교에 '고맙습니다 작은도서관' 132개관을 조성했고, 지난해부터는 대상과 규모를 확대해 베트남 하노이시립도서관에 어린이를 위한 '꿈더하기도서관'을 열게 됐다.
하노이시립도서관 4층에 있는 꿈더하기도서관은 약 400㎡ 면적으로 두 달 동안 리모델링 공사를 거쳤다. 연령대별 맞춤형 독서·문화 공간과 한국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한국문화자료실, 한국문학 번역서와 베트남 신규도서 등을 갖췄다.
베트남 문화체육관광부 팜꾸옥훙 도서관관리국장은 "하노이 어린이들이 '꿈더하기도서관'에서 밝은 앞날을 꿈꿀 수 있게 됐다"라며 "오랫동안 우정을 지켜온 한국과 베트남의 관계 덕분에 좋은 사업을 추진할 수 있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연합뉴스]
전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