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01/2021 09:51 GMT+7 Email Print Like 0

베트남 최대 규모 ‘롱탄국제공항’ 건설 첫삽

호치민시 떤선녓국제공항의 과부하를 해결해 줄 것으로 기대되는 동나이 롱탄 국제공항(Long Thanh International Airport)이 지난 5일 착공했다.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베트남 남부 호치민시 북동쪽으로 약 40km 떨어진 동나이성(Dong Nai)에 위치하는 베트남 최대 규모의 롱탄공항이 이날 본격적인 건설을 시작했다.

공항 완공 목표 기한은 2025년으로 2040년까지 1억 명 여객 수용이 가능하도록 런웨이 4곳, 여객 터미널 4곳을 설치할 예정이다. 수용 가능한 물동량은 500만 톤이 목표다.

롱탄 공항이 완공되면 호치민시 떤선녓국제공항의 기능을 일부 대체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베트남 정부는 베트남을 거쳐가는 방문객 및 물동량이 증가함에 따라, 떤선녓 공항은 수용 규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고심해왔다.

하지만 토지 보상 및 행정 처리 문제로 실제 롱탄공항 착공은 수년 간 지연됐다. 최근 동나이성은 토지 문제를 해결하고 건설 부지의 일부로서 1600ha 땅을 우선 개방했다. 롱탄 공항의 총 토지 면적은 5364ha에 달한다.

올해 2분기까지 공항용 5000ha와 2개 정착지 건설을 위한 364ha의 총 부지를 양도할 예정이다.

또한 호치민시와 공항 간의 접근성을 보완하기 위해 고속도로 두 곳을 추가로 건설한다는 계획이다. 첫 번째 단계는 46억 달러(USD) 이상의 비용이 들 것으로 예상된다.
[박명기 아세안익스프레스 기자]
전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