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녹색 재정 세미나 개최

11월 28~30일까지 베트남 유로참이 개최하는 2022년 녹색 경제 포럼(GEFE)의 일환으로 11월 28일 오후 호찌민시에서 ‘녹색 금융’ 세미나가 개최됐다.

이 자리에서 베트남 국가은행 신용국 팜 티 타인 뚱(Phạm Thị Thanh Tùng) 부국장은 현재 베트남에서 총 40개의 신용 기구 및 은행들이 녹색 신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2022년 10월말 기준 녹색 신용 대출은 해당 기업들의 총 대출액에 4.4%를 차지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자원환경부에 베트남 녹색 목록을 발행하도록 지시했습니다. 이는 신용 조직들이 해당 분야에 신용을 집중하도록 하는 중요한 기반입니다. 따라서 은행은 업계의 녹색 신용의 규모를 통계할 수 있습니다".

녹색 신용은 은행업계가 환경 보호 목적을 갖고 있는 생산-경영 사업을 대상으로 지원하는 것이라 할 수 있다. 베트남 국가은행은 12개 분야, 영역을 대상으로 녹색 신용 발급, 환경 및 사회 리스크 관리에 대한 문서를 발행한다. 그중 환경 보호, 가스 배출 감소, 기후변화 대응 사업에 지원을 집중한다. 동시에 국가은행은 신용 조직들이 녹색 신용을 촉진하는 것을 장려하기도 했다.

베트남픽토리알/베트남라디오방송

구정 후, 가격 안정성 유지

구정 후, 가격 안정성 유지

1월 24일 재정부는 구정 이후 주민들의 구매 수요가 감소하여 현저는 주로 채소, 과일, 꽃 등에 집중되고 있다며, 각종 품목의 가격은 대부분 연말에 비해 안정적이며 공급량이 충분해 필수품의 급격한 가격 상승은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