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11/2021 09:13 GMT+7 Email Print Like 0

다시 열린 푸꾸옥, 한국 단체 관광 풍경

지난 11월 20일 정오, 한국인 여행객 200명이 베트남 끼엔장성(Kiên Giang) 푸꾸옥(Phú Quốc) 섬에 도착했다. 베트남에서 코로나19 사태 이후 근 2년만에 진행된 한국인 단체 관광이었다.

3박 4일 일정으로 푸꾸옥 섬을 찾은 모든 한국인 관광객들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2회 완료했고 PCR검사 음성 확인서를 지참해 격리없이 지정된 리조트와 제한된 장소에서 자유롭게 여행을 즐겼다.

단체 관광객 중 하나인 24세 김동완씨는 백신 여권으로 푸꾸옥섬 여행 프로그램을 알게되자마자 신청했다고 말했다. 그는 현지 언론과 인터뷰에서 "코로나 이후 푸꾸옥을 처음 방문한 해외 방문객 중 한 명이 되어 매우 기쁘다. 여행객 모두가 기억에 남는 휴가를 보내기 바란다“고 밝혔다. 응웬쭝카인 베트남 관광협회장은 "오늘 도착한 200명의 관광객들은 앞으로 우리가 완전히 관광 재개를 준비하기 위한 첫번째이자 가장 중요한 단계"라며 "이들에게 푸꾸옥이 일상으로 돌아왔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한국 단체 관광객들은 지난 23일 별다른 문제없이 여행을 마치고 모두 한국으로 돌아갔다.


[사진 : VNA / VN익스프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