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11/2021 08:24 GMT+7 Email Print Like 0

경기도-경과원, '2021 G-FAIR 베트남' 성료

제6회 경기우수상품 해외전시회(G-FAIR) 베트남’에 참여한 국내 수출 유망기업 102곳이 현지 바이어들과 430여억 원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두며 베트남 시장 진출에 청신호를 켰다.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은 지난 11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베트남 호찌민시에 마련된 전시장과 국내상담장(수원)을 실시간으로 연결하여 온·오프라인을 연계한 ‘2021 G-FAIR 베트남’을 개최했다.이번 행사에는 ‘뷰티·헬스’, ‘생활소비재’, ‘전기·전자’, ‘산업·의료’ 등의 분야에서 경기도 기업 90개사를 포함, 국내 수출기업 102개사가 참여했다. 이들 참가기업은 전시기간 동안 GBC(경기비즈니스센터) 호찌민이 사전 발굴한 베트남 유력바이어 533개사와 평균 6.6건의 1대1 화상상담을 진행했다.도는 이들 참가기업의 실적을 집계한 결과, 총 672건의 상담을 통해 3590만 달러 규모(한화 약 430억원) 상당의 성과를 거둔 것으로 파악했다. 이는 지난해보다 약 14.7% 늘어난 성과다.한편 부대행사로 16~17일 양일 간 하노이에서는 ‘G-FAIR 소비재 로드쇼’를 개최, 현지에 마련된 쇼룸에 올해 해외지페어에 참가했던 60개 기업의 제품을 홍보했다.유통바이어 및 소비자들이 직접 체험하는 현장 상황을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한국으로 생중계하고, 유명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SNS 라이브 마케팅을 동시에 진행했다. 더불어 베트남 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기업이 현지에서 활동하고 있는 시장 전문가(한국인)를 통해 화상 컨설팅을 받을 수 있도록 마련한 ‘마켓 컨설테이션’ 프로그램은 참여기업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베한타임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