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04/2020 00:57 GMT+7 Email Print Like 0

호치민시 노숙자 전원 시설 이동 조치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레탕리엠(Lê Thanh Liêm) 부위원장에 따르면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시는 모든 노숙자들을 시설로 이동시킨다는 방침이다.

인민위원회는 4월 3일까지 길거리 노숙자들을 찾아내 건강 상태 등을 파악하고, 이를 바탕으로 분류해 쉼터 및 보호소로 보내기로 했다. 이에 따라 호치민시 및 인근 24개 군은 관할 지역 슈퍼마켓 및 전통시장 인근, 병원과 주요 교차로 등에 집중적으로 모여 있는 노숙자들을 찾아 조치했다.

아울러 당국은 노숙자들에게 안면 마스크를 제공하고 검진을 실시해 발열 및 기침 등 코로나19 증상이 발견될 시 곧바로 격리 조치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사태 이전부터 호치민시 당국은 노숙자들을 지속적으로 찾아내 보호소 등으로 보내 직업 훈련 등을 제공해 왔지만 노숙자들은 지속적으로 증가해 왔다. 해마다 호치민시는 1500~2000명의 노숙자들은 보호시설로 보내고 있다.

[베한타임즈]

 

 

전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