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05/2021 13:43 GMT+7 Email Print Like 0

하남야전병원, 코로나19 환자 수용 준비 완료

5월 1일 바익 마이 (Bạch Mai)병원 원장 응웬꽝 뚜언 (Nguyễn Quang Tuấn)박사 교수는 하남성에 제2 바익 마이 야전병원 설치 24시간만에 코로나19 검사와 중증 환자 수용 준비가 완료되었다고 밝혔다.

응웬꽝 뚜언 원장에 따르면 하남성을 비롯한 전국 각 지방에서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해지고 있는 가운데 바익마이병원은 4월 30일 ~ 5월 1일 보건부 지시에 따라 100명 이상의 검사, 회복, 응급 등 전문 의료진으로 구성된 3개 팀을 하남성으로 파견하여 푸리시에 제2바익마이야전병원 설치를 지원했다.
베트남통신사/ 베트남 픽토리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