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03/2021 14:17 GMT+7 Email Print Like 0

퐁냐께방 국립공원, 세계적 관광지로 우뚝

유네스코 지정 세계문화유산인 베트남 중부의 퐁냐께방(Phong Nha-Ke Bang) 국립공원이 최근 트립어드바이저 이용자들이 선정한 세계 최고의 국립공원 25곳 중 하나로 선정됐다.

퐁냐께방 국립공원은 전체 15위에 올랐다. 순위는 지난 12개월 동안 웹사이트에 게시된 여행자 리뷰 및 평점을 바탕으로 트립어드바이저가 집계해 결정했다. 순위에 오른 동남아시아 국립공원은 퐁냐께방이 유일했다.
세계에서 가장 인기있는 여행 가이드 및 리뷰 사이트인 트립어드바이즈는 ‘퐁냐께방 국립공원의 카르스트 지형은 약 4억년 전 고생대 이후로 발전해 왔으며 아시아에서 가장 오래된 주요 카르스트 지형이기도하다"고 소개했다.
이어 "대단한 지각 변화에 따라 이곳의 카르스트 지형은 상당한 의미를 지닌 많은 지형적 특징이 있다. 광대한 지역에 65km에 달하는 동굴과 지하로 흐르는 강은 매우 멋지다"라고 덧붙였다.
퐁냐께방 국립공원은 다양하고 거대한 동굴들로 유명하다. 2003년 유네스코가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했으며 900제곱킬로미터의 공원에는 약 4억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는 300개 이상의 크고 작은 동굴이 자리하고 있다.
현재는 이중 약 30개의 동굴이 일반인들에게 개방되어 관광붐을 일으켰고 과거 전쟁으로 큰 피해를 입은 이 지역에 많은 관광 수익을 안겨주고 있다.
한편 트립어드바이즈의 이번 순위에서는 탄자니아의 세렝게티 국립 공원이 1위를 차지했으며 인도의 짐 코베트 국립공원과 케냐의 마사이 마라 국립보호구가 뒤를 이었다.

베한타임즈
전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