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10/2020 17:15 GMT+7 Email Print Like 0

페트로베트남, 제9호 태풍 이후 다시 생산하여 준비되어 있다.

10월28일 오전, 제9호 태풍은 꽝응아이(Quảng Ngãi)성과 꽝남(Quảng Nam)성 지역으로 강풍도 90 – 115km/h 속도로 다가왔다. 복잡하게 전개된 상황 속에 베트남석유가스 국영그룹 페트로베트남(PetroVietnam, PVN)는 태풍의 영향을 미친 구역에 위치한 부서에 태풍 대비 및 대응을 주동적으로 준비하여 정밀하게 지시했기 때문에 피해가 최소로 감소됐다. 

태풍의 영향을 미친 구역에 위치한 꽝응아이성 중꾸앗(Dung Quất)경제구에는 폭풍우와 강풍 및 높은 파고 등 현상이 나타나며 수많은 사무소, 주택 등의 지붕이 날아가서 큰 피해가 입었다.  


제9호 태풍 사태 속에도 안전하고 안정하게 지속적으로 운영된 중꾸앗(Dung Quất)정유공장

(10월 28일 오전 8시)
 


제9호 태풍 사태 이후 청소하는 회사 직원의 모습

중꾸앗(Dung Quất)정유공장에서, 까오뚜언씨(Cao Tuấn Sĩ)부사장에 따르면 9호 태풍 사태 속에 공장이 안전하고 안정하게 지속적으로 생산하여 운영되고 있다. 페트로베트남의 태풍대비 지도 및 빙썬(Bình Sơn, BSR)석유주식회사(중꾸앗 정유공장 운영업체)지도부의 지시를 덕분에 공장은 9호 태풍 대비 및 대응을 준비됐기 때문에 큰 피해가 없었으며 충전소의 지붕과 막집이 날아갔고 공장 주변에 나무가 조금 부러졌다. 

현재 BSR은 인력을 동원해서 부러진 나무를 청소하고 사무소를 정리해서 9호 태풍 이후 공장생산을 평상시로 다시 운영하여 보장하기 위할 것이다. 

전에, 10월 27일에 BSR과 꽝응아이성 빙썬(Bình Sơn)현 빙하이(Bình Hải)읍 지방관리부와 협조하여 빙하이읍 프억티엔()동네에 거주하는 주민 400명 이상이 9호 태풍을 안전하게 피하기 위해 반뜨엉(Vạn Tường)공장 기숙사로 배치했다. 지금 BSR도 9호 태풍으로 인해 피해된 공장 주변 거주한 주민에게 지원할 수 있는 대책을 세우고 있다. 

중꾸앗(Dung Quất/DQS)선박공업회사도 태풍이 지나간 구역에 위치한데 주동적인 대비 및 대응 대책을 덕분에 10월 28일 오후 4시까지의 점검결과에 따르면 몇 가지의 나무만 부러진 것이다. 응웬아잉밍(Nguyễn Anh Minh) DQS 부사장은 회사가 인력을 동원하여 부러진 나무들을 지웠고 꽝응아이성에 전기가 다시 시동될 때 바로 다시 생산시작 가능하다'고 밝혔다. 

전에, 페트로베트남의 태풍대비 및 대응의 지시를 따라 DQS은 긴급한 사태를 발생할 경우에 주동적으로 대응하여 준비되어 있었다. DQS의 홍수태풍재난대책 지도부서는 공장, 문자-시설 창고, 휘발유와 석유 창고, 사무실, 장비 등의 상태를 점검했다. 행정부서도 부러질 수 있는 공장 주변에 나무들을 점검해서 잘랐다. 

Galilean 7 선박 수리 프로젝트 대표는 선박장, 제조공장과의 회의를 하며 부두에 대는 선박을 위해 태풍 대비 및 대응 대책을 세우고 진행했다. DQS은 선박 맨 위에 장비를 고정하고 튜브 상태를 확인해서 태풍 경우에 24시간 내내 운영유지 방안을 세웠다. Galilean 7 선박 수리 프로젝트 대표는 선박장, 제조공장과의 회의를 하며 부두에 대는 선박을 위해 태풍 대비 및 대응 대책을 세우고 진행했다. DQS은 선박 맨 위에 장비를 고정하고 튜브 상태를 확인해서 태풍 경우에 24시간 내내 운영유지 방안을 세웠다. /.

기사: 공닷(Công Đạ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