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10/2020 15:03 GMT+7 Email Print Like 0

중남부지방, 태풍 몰라베 접근에 주민 대피 및 선박 피항

 10월 26일 오후부터 태풍 몰라베에 주동적으로 대응하고자 중남부지방 각 성은 10월 27일 저녁 6시까지 위험 지역에 거주하는 모든 주민을 대피시키는 방안을 세웠다. 

각 성시는 모든 가용 역량을 동원해 주민들이 집 문을 단단히 걸어 잠그도록 하고 선박의 피항을 도왔다.


다낭시 인민위원회는 10월 27일 오후 4시 30분까지 모든 부처 및 지방으로 하여금 주민 대피를 완료하도록 했으며, 당직 교대로 태풍, 폭우, 홍수 상황을 철저히 감시하고 발생 가능한 모든 상황에 주동적으로 대처하도록 했다.

다낭시 인민위원회 레 쭝 찐 부위원장은 다음과 같이 밝혔다.

"총리의 지도를 이행하기 위해 다낭시는  기관과 지방에 여러 조치를 신속히 전개하도록 지시했습니다우선 주민들을 안전한 지역으로 대피시키고 모든  시설을 전체적으로 점검하고 안테나 탑이나 크레인  위험 상황을 유발할 소지가 있는 모든 시설을 해체하여 주민을 위한 최선의 안전을 보장하고 태풍 몰라베에 대응할 것입니다."

베트남픽토리알/베트남라디오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