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05/2021 09:10 GMT+7 Email Print Like 0

베트남 유엔 안보리 의장국 활동 성공 비결은 심공(心攻) 외교

2021년 4월 베트남은 유엔 안보리 의장국 활동의 성공가도를 이어갔다. 베트남은 2020-2021 유엔 안보리 비상임이사국 임기 동안 두 차례 의장국을 맡았다. 베트남의 발안은 각국으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의장국 활동 종료를 맞아 VOV 팜 후언 (Phạm Huân) 기자는 당 딘 뀌 (Đặng Đình Quý)유엔 베트남 대표부 대사와 인터뷰를 가졌다.

당 딘 뀌 대사는 다수의 국가가 베트남의 의장국 활동을 성공적이었다고 평가했다고 전했다. 당 딘 뀌 대사에 따르면 베트남은 세계 문제 해결에 대한 유엔 안보리 논의의 실질성에 대한 모두의 바람을 달성하여 모든 문제에 시의적절하게 대응했기 때문이다. 당 딘 뀌 대사는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베트남은 분쟁 지역 민간인의 삶에 필수적인 인프라 보호, 유엔과 각 지역 기구 간의 협력, 지뢰 문제 등 현재 떠오르고 있지만 그동안 안보리에서 논의되지 않거나 주목받지 않은 문제들을 제기했습니다. 이로써 국제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베트남은 각 회원국과 사회와 민간단체와 학계가 참여하여 열린 토론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조성했습니다. 이에 베트남은 비공식 회의를 두 차례 연 국가라는 평가를 받았으며, 오늘 한 달 간의 활동이 마무리 되었습니다. 이것이 바로 베트남의 안보리 의장국 활동에 대해 성공적이라고 평가받는 부분입니다.

안보리 비상임이사국 임기의 성공을 보장하기 위해 베트남이 계속할 활동에 대해 당 딘 뀌 대사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앞으로 8개월이 더 남았습니다. 국제 평화와 안보를 지키기 위한 우리의 임무는 계속될 것입니다. 미얀마와 조선을 비롯한 여러 역내 문제를 해결하는 데 적극 기여할 것입니다. 베트남은 역할을 다하고 목소리를 내야합니다. 아울러 우리는 안보리 활동 이외에도 유엔 총회나 여러 위원회에서도 임무를 다해야 할 것입니다. 따라서 우리는 안보리 활동이 끝난 이후에도 계속해서 지금의 ‘주동적이고 능동적이고 책임감 있는’ 신조를 지켜나갈 것입니다.

베트남픽토리알/베트남라디오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