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04/2020 13:55 GMT+7 Email Print Like 0

베트남국민, 코로나-19 방역에 관련 정부의 대응에 대한 신뢰가 전 세계에 제일 높다.

베를린에서 본부를 둔 달리아 리서치( Dalia Research)가 실시한 코로나-19에 대한 가장 큰 여론 조사에 따르면 베트남에서 응답자의 62%는 코로나-19 전염병 확산 방역에 대한 정부의 대응에 "적당함"이라고 답변했다. 



이 비율은 전 세계 45개국과 지역 중 가장 높은 것으로, 이 연구는 그들의 정부가 전염병에 반응하는 것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베트남의 뒤에 아르헨티나(61%), 오스트리아(58%), 싱가포르(57%), 남아프리카공화국(56%) 순이다. 

전 세계의 거의 절반(43%)은 정부가 코로나-19 방역대응에 대해 너무 적게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조사 대상 45개국 중 8개국의 시민들은 평균적으로 자국 정부가 과잉대응을 하고 있으며 이에 대해 '과민적'을 하고 있다고 믿고 있다.

확인된 건수에서 미국이 중국을 추월함에 따라, 미국 인구의 19%는 정부가 이에 대해 '너무 많이' 하고 있다고 믿고 있다.

프랑스와 스페인은 자국 정부의 대응을 ‘너무 적다’고 평가해 세계 평균을 웃돌고 있다. 
베트남국영통신/베트남픽토리알
전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