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08/2020 10:29 GMT+7 print

LG전자, 베트남에 신규 연구소 건립 추진

LG전자가 베트남에 새로운 연구개발(R&D) 시설 건립을 추진 중이다.

31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지난 29일 진행한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와 한국 기업 간 간담회에서 베트남에 새로운 연구개발(R&D) 시설 건립 계획이 있다고 공개했다.

LG전자는 현재 베트남 하노이시에 전장사업(VS) 관련 R&D 센터를 운영중이며, 이번에 추가로 새로운 연구소 건립을 검토하는 것이다.

LG전자 측은 이와 관련해 "베트남 현지에 새 연구소 건립을 위해 적합한 위치를 검토하고 있는 것은 맞지만 연구 분야나 인원, 규모, 건립 시기 등 세부적인 내용은 정해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LG전자는 2014년 베트남 하이퐁시에 'LG하이퐁 캠퍼스'를 준공하고 이곳을 생활가전, IVI(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스마트폰 생산을 총망라하는 글로벌 생산 거점으로 육성하고 있다. 이번 연구소 추가 건립도 하이퐁 캠퍼스를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한 핵심 기지로 삼기 위한 일환으로 풀이된다.

LG전자는 지난해 경기도 평택에 위치한 스마트폰 조립공장 설비를 베트남 LG 하이퐁 캠퍼스로 이전해 작년 하반기부터 중저가부터 프리미엄 제품까지 생산라인을 확대 운영하고 있다.

연합뉴스/서미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