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7/2019 09:32 GMT+7 Email Print Like 0

베트남서 '삼성 래미안' 빙자한 아파트 분양사기 주의

베트남에서 삼성 래미안을 빙자해 아파트를 분양하려는 시도가 잇따라 적발돼 주의가 필요하다.

5일 삼성물산 건설부문에 따르면 베트남의 부동산 개발업체인 'HDTC'는 삼성물산이 파트너사인 것처럼 웹사이트에 삼성물산 CI(기업 이미지)를 올렸다.

또 HDTC가 베트남 호치민시 2곳에서 건설·분양 중인 아파트를 홍보하는 메일을 통해 삼성물산이 관리업체인 것처럼 속이고 있다.

HDTC는 특히 호치민시 2군 지역에서 개발 중인 프로젝트 명칭을 '레미안시티'(Laimian City)로 짓고 애초 명칭이 '래미안시티'(Raemian City)였다고 홍보하고 있다.

호치민시 12군 지역에서 개발하는 프로젝트는 애초 '더 래미안(Raemian) 동 투언 프로젝트'였는데 현재는 '안 스엉 아이파크(i-Park)'라고 소개하고 있다.

이 때문에 삼성물산 측에 관련 문의가 잇따라 접수되고 있다.

삼성물산은 이에 따라 베트남 주재 한국대사관과 한인회에 공문을 보내 "해당 아파트들의 건설과 분양에 일체 관여한 바 없다"고 밝혔다.

삼성물산은 "래미안이라는 브랜드에 친숙한 우리 교민들이 허위사실로 피해를 보는 일이 없도록 해달라"고 당부하면서 관련 대응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HDTC는 웹사이트에서 자사를 베트남 국영기업이라고 소개하고 있다.

[연합뉴스]

전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