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12/2018 08:46 GMT+7 Email Print Like 0

대국국제공항, 하노이 하늘길 열렸다

대구시와 티웨이항공은 지난 달 29일 대구국제공항에서 대구~하노이․구마모토 정기노선 취항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베트남 하노이, 일본 구마모토 노선 취항을 알렸다.

이 날 행사에는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이사, 배지숙 시의회 의장, 박갑상 시의회 건설교통위원장, 배기철 동구청장, 김용섭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인사그룹장, 조무영 부산지방항공청장, 윤현 대구관광협회장 등 주요 내빈들이 참석해, 기장을 비롯한 객실승무원들에게 모형비행기를 전달하는 등 티웨이항공의 대구~하노이․구마모토 정기노선 첫 취항을 축하했다.

또한, 행사에서 티웨이항공은 비영리 사회복지법인(세이브더칠드런)을 통해 지역 내 위탁가정 18가족의 여행경비(총 2천여 만원 상당)를 지원하기로 하는 등 사회 환원에도 앞장섰다.

대구~구마모토 노선은 지난 달 29일 오후 2시 15분부터 주 3회(화․목․토) 운항하며, 대구~하노이 노선은 같은 날 밤 10시부터 주 7회(매일) 운항한다.

그 동안 대구시는 국제노선 다변화 시책을 지속 추진해오면서, 베트남 하노이 노선 신설을 위해 오랜 기간 공을 들여왔다. 상공계, 관광업계를 비롯한 시민들의 노선 개설 민원이 지속되었고, 구미시와 삼성전자 구미사업장에서도 노선 신설 요구가 이어져왔다.

이번 베트남 하노이 노선 취항을 통해 대구와 베트남의 인적․물적 교류가 확산되어, 지역 경제와 관광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베한타임즈